울진해경, 태풍대책본부 가동 비상근무 돌입
상태바
울진해경, 태풍대책본부 가동 비상근무 돌입
  • 김영규 PD
  • 승인 2020.09.02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휘관 취약 항포구현장 점검 피해예방에 총력

울진해양경찰서(서장 조석태)는 제9호 태풍 ‘마이삭’ 북상에 따라 2일 오전 9시부터 태풍대책본부를 가동하고 비상근무에 돌입한다.

또한 선제적 대응을 위해 경비함정 긴급출동 태세 및 취약 항포구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하였다. 특히, 후포항내 피항중인 소형어선 및 고위험 선박(해상공사작업선 등)에 대하여 집중점검을 실시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제9호 태풍 ‘마이삭’은 2일 오후 3시 서귀포 남남동쪽을 지나 3일 새벽 부산 인근에 상륙해 한반도 남부지방을 관통한 뒤 동해안 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조석태 울진해경서장은 “태풍 마이삭은 동해안에 직접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지자체 및 유관기관 간 적극적인 협업과 단계별 비상근무를 실시하여 태풍 대응에 총력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