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전국 최초 지역 건의댐 ‘봉화댐’ 2024년 완공
상태바
봉화군, 전국 최초 지역 건의댐 ‘봉화댐’ 2024년 완공
  • 전석우
  • 승인 2020.06.27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봉화군 춘양면 일대의 상습적인 홍수 피해 예방 기대
봉화댐 조감도
봉화댐 조감도

전국 최초 지역 건의댐인 봉화댐이 작년 11월 실시계획 고시 이후 공사를 착수하여 현재 댐공사가 한창 진행 중이다.

봉화댐은 2002년과 2003년, 2008년 태풍과 집중호우로 사망 14명 등 인명피해와 919억 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봉화군이 2012년 댐 건설 필요성을 정부에 건의하면서 이뤄졌다.

지역 건의댐은 2012년 6월 ‘댐건설 및 주변지역지원 등에 관한 법률’ 개정에 따라 기초·지방자치단체도 댐 건설을 시행할 수 있게 되었고, 봉화댐이 전국 최초로 지자체가 시행하는 댐 건설사업이다.

홍수 조절이 주목적인 봉화댐은 높이 41.5m, 길이 266m, 저수용량 310만톤 규모의 중심코어형 락필댐이다. 총사업비 499억원(국비 90%, 지방비 10%)을 투입하여 2024년에 완공될 예정이다.

봉화댐은 208만톤의 홍수조절뿐만 아니라, 인근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 생활용수 일 150톤 및 하류 운곡천에 하천유지용수 일 3,306톤을 공급하여 안정적인 용수공급 및 하류 하천의 생태환경 개선에도 그 역할이 기대된다.

봉화군 춘양면 애당리 월노천에 건설되는 봉화댐은 봉화군에서 한국수자원공사에 위탁을 주어 삼부토건(주)이 시공을 하고 있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봉화댐 건설로 운곡천 유역에 반복되는 홍수피해 예방은 물론 국립백두대간수목원과 봉화댐을 연계하여 지역 관광 활성화의 신거점이 될 수 있도록 ”명품 봉화댐“을 만들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