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어업인 소득향상 19개 사업 52억원 투입
상태바
울진군, 어업인 소득향상 19개 사업 52억원 투입
  • 전석우
  • 승인 2020.02.06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월 28일까지 해양수산과나 죽변‧후포수협으로 신청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어업인 들의 소득향상을 위해 지난 5일부터 오는 28일까지 울진군 홈페이지에 ‘2020년 수산진흥사업’을 공고 중이다.

올해 어업인 지원사업은 어선어업과 양식업, 수산물 유통(가공)업, 수산자원조성 등 약 19여개 사업에 약 52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예정이다.

울진군은 어선 어업인 들에게 노후화된 장비 교체 및 어선사고예방시스템 구축사업 등으로 안정적인 어획량 확보 및 해난사고 예방을 통한 어민 소득증대와 안전조업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양식어업인과 지역 어촌계를 대상으로 어․패류의 자연재해 피해예방과 고소득 어종 개발로 지속적인 수산자원을 조성해 수산업 경쟁력 강화의 계기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번 2020년 수산진흥사업은 생분해성 어구 보급지원사업 등 19개 수산사업에 대해 이달 말까지 울진군 해양수산과나 죽변‧후포수협으로 신청가능하다.

지원사업 신청자에 대해서는 해양수산사업 지침에 따라 사업자를 선정 후 별도 통보 할 예정이다.

오성규 해양수산과장은 “해양수산업의 지속적인 발전과 안정적인 어업인 소득창출을 위해 어업인 지원에 최선을 다하여 활기찬 어촌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