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태풍 ‘하이선’ 실종자 수색에 총력
상태바
울진군, 태풍 ‘하이선’ 실종자 수색에 총력
  • 전석우
  • 승인 2020.09.08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9월 8일 수색 개시, 261명의 인원과 헬기, 선박 ,드론 등 투입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제10호 태풍 ‘하이선’ 실종자 수색을 위해 유관기관과 협조하여 총력을 다하고 있다.

실종자는 지난 7일 태풍 ‘하이선’ 내습 시, 급류에 휩쓸려 실종된 것으로 추정된다.

8일 현재까지 소방대, 경찰 ,해경, 의용소방대 ,주민, 공무원 등 261명의 인원이 현장에 투입되어 수색중이며, 헬기 2대, 해정경비정 1대, 어업지도선 1대, 드론 3대 등의 장비가 투입 되었다.

이날 오전 9시부터 시작된 수색작업은 실종자 발생지점 부터 기양저수지 14km 구간은 인력, 왕피천 하구에서 죽변 앞바다까지는 선박, 기양저수지 일대는 드론으로 진행된다.

또한 9일부터는 해양경찰서도 수색에 참여, 항공단 헬기와 경비정 , 연안구조정이 투입될 예정이다.

전찬걸 군수는 “수색작업을 함께 하는 소방대원, 경찰, 그리고 주민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울진군도 유관기관과 긴밀하게 협조하여 실종자가 가족들의 품으로 하루빨리 돌아올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