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채만 한 파도 덮치는 울진읍 공세마을
상태바
집채만 한 파도 덮치는 울진읍 공세마을
  • 전석우
  • 승인 2020.09.07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오후 울진읍 공세 마을에 집채만 한 파도가 해안 방파제를 덮치고 있다.

공세 마을은 지난 3일 제9호 태풍 '마이삭'으로 극심한 피해를 입었다.

하지만 제10호 태풍 ‘하이선(海神)’이 울진지역을 지나 북상하면서 비가 그치고 바람도 약해지고 있다.

태풍 ‘하이선’은 이날 정오쯤 중심기압 995hPa, 최대풍속 초속 32m의 중간 세기로 약화됐으며, 오후 1시 30분께 강릉 북쪽해상으로 빠져나갔다.

이날 정오기준으로 금강송면에는 217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졌으며, 울진읍이 82mm로 최저 강수량을 기록했다. 군 평균 강수량은 122mm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