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 너울성 파도 주의
상태바
울진해경,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 너울성 파도 주의
  • 김영규 PD
  • 승인 2020.09.02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9호 태풍 마이삭 북상에 따른 주의보 발령

울진해양경찰서(서장 조석태)는 9호 태풍 ‘마이삭’이 오키나와 서남쪽 약 160km해상에서 점차적으로 북진중임에 따라연안 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를 1일 오후 6시부터 9월 4일 오후 6시까지, 4일간 발령한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마이삭’은 한반도를 관통하는 올해 첫 태풍이 될 전망이며, 9월 2일 오전 서귀포 남쪽 부근 해상으로 들어와 다음날 새벽 남해안에 상륙한 뒤 부산, 울산, 경주 등 영남지역 도시를 관통할 것 이라고 예상하고 있다.

울진해경은 안전사고를 우려하여 위험예보제 ‘주의보’ 단계를 발령하고 해안가 인명피해 우려지역(저지대,갯바위,방파제)에 대한 예방 순찰 활동을 강화하여 해양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울진해경 관계자는 “이번 태풍은 역대 최악의 피해를 낳았던 매미와 비슷한 경로를 보인다”며 “철저한 대비로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국민들도 적극 관심을 가지고 대비해 주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9월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울진 관내 정박중인 레저보트 2척이 전복이 되고, 바지선 2척의 닻이 끌리는 등 5척의 선박사고가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