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내년도 국가투자예산 확보 박차
상태바
울진군, 내년도 국가투자예산 확보 박차
  • 전석우
  • 승인 2020.06.16 2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1년 국가투자예산 확보 추진현황 보고회 개최
- 47개 사업, 국비 4,386억원 확보 목표

울진군(군수 전찬걸)이 코로나19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는 가운데 16일 '2021년도 국가투자예산 확보 추진현황 보고회'를 개최했다.

전찬걸 군수 주재로 실과소장 이상 간부공무원이 참석한 이번 보고회에서는 내년도 국비확보를 위한 주요사업들의 예산확보 가능성과 동향을 분석하고, 향후 추진방향을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특히, 한국판 뉴딜사업에 대응하고 정부의 예산편성 순기보다 한 발 앞서 부처별 대응논리를 마련하고, 지역 국회의원과 정치권, 중앙부처 출향인사 인적네트워크를 활용하는 등 전방위적 활동을 전개키로 했다.

예산 확보를 위한 주요사업은 ▲ 동해중부선 철도 부설 ▲ 수중글라이더 핵심장비 기술개발 ▲ 울진 성류굴 정비사업 ▲ 경북원자력 방재타운 건립 ▲ 국립동해안 생물자원관 건립 등 47개 사업으로 2021년도 국비 확보 목표액은 4,386억원이다.

전찬걸 군수는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중앙부처의 재정이 열악하고 신규사업을 자제하고 있어 어느해보다 국비확보가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하지만 탈원전과 태풍 「미탁」에 이어 코로나19까지 겹친 울진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국비확보가 가장 중요한 과제이기 때문에 공직자와 지역 정치권이 합심하여 목표한 모든 사업들이 부처별 예산편성에 반영될 수 있도록 역량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