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본부, 70개 주변 마을에 자동심장충격기(AED) 지원
상태바
한울본부, 70개 주변 마을에 자동심장충격기(AED) 지원
  • 전석우
  • 승인 2020.05.15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약 1억 6천만 원 규모…원전주변 북면·죽변면·울진읍 지역 마을

한국수력원자력(주)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는 원전 주변지역인 울진군 북면 28개리와 죽변면 15개리, 울진읍 27개리 등 총 70개 마을에 자동심장충격기가 1대씩 지원한다.

14일 한울본부는 홍보관에서 북면·죽변면·울진읍 이장협의회 관계자가 자리한 가운데 ‘자동심장충격기(AED) 설치 지원사업’ 협약식을 가졌다.

‘자동심장충격기 설치 지원사업’은 마을회관이나 경로당에서 여가 생활을 하고 있는 어르신들이 심정지 등 응급상황을 겪을 경우에 대비하기 위해 한울본부가 사업자지원사업비 약 1억 6천만 원을 투입해 시행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으로 원전 주변지역인 울진군 북면(28개리)·죽변면(15개리)·울진읍(27개리) 총 70개 마을에 자동심장충격기가 1대씩 지원될 예정이다. 이렇게 설치된 자동심장충격기는 심정지 환자 발생 시 119 구급대원이 도착하기 전 응급처치로 골든타임을 확보하고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 데 크게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종호 본부장은 “자동심장충격기 설치는 어르신들을 포함한 지역주민들의 생명과 직결되는 매우 중요한 사업이다. 앞으로도 한울본부는 응급상황 뿐만 아니라 일상생활 속에서도 지역주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며 지역과 상생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