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국가브랜드대상 2개부문 수상
상태바
울진군, 국가브랜드대상 2개부문 수상
  • 전석우
  • 승인 2020.05.14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울진대게 4년 연속, 울진금강송 송이 3년 연속 수상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14일 롯데호텔에서 열린 '2020국가브랜드대상' 시상식에서 울진대게와 금강송 송이가 2개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국가브랜드대상 선정위원회가 주관하는 국가브랜드 대상은 대한민국 지역·문화·산업 분야의 브랜드 가운데 우수한 브랜드를 더욱 발전시켜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고자 제정된 것으로 울진대게는 4년 연속, 울진금강송 송이는 3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울진군은 '울진대게' 품질 관리를 위해 수협, 생산·유통단체와 유기적인 협력 체계를 구축하여 품질이 좋지 않는 대게의 생산·유통을 자율 규제하고 있다.

또한, 전국 최초로 연안어업인들이 스스로 자율관리어업에 참여하여 1일 1척 위판량을 제한하는 연안대게 TAC제도를 시행하였으며, 아울러 연안어장 환경개선을 위해 '생분해성 어망보급사업'을 전국 최초 시범사업 실시하는 등 울진대게 자원을 보호, 지속가능한 어업을 정착하는데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울진금강송 송이'는 청정동해바다의 깨끗한 공기와 울진금강소나무 밑에서 생육하여 타 지역에 비해 표피가 두껍고 단단해 저장성이 매우 강하며 특유의 송이 향이 진하며, 신선도가 오래 유지되어 송이버섯 중에는 으뜸으로 평가 받고 있다.

울진군은 울진송이의 효율적인 생산을 위해 1991년부터 5,500ha에 85억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송이가 최적의 환경 자라도록 송이산 가꾸기 사업을 시행하고 있으며, 2002년부터 '울진금강송 송이축제'를 개최하는 등 꾸준한 홍보가 이번 큰 상을 받는 계기가 되었다.

전찬걸 군수는 “울진대게와 울진금강송 송이를 울진의 대표 브랜드로 육성하여 숨쉬는 땅 여유의 바다 울진을 알리고 자원의 지속적 관리와 홍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